뉴스 7 활주로 전투기에 불…日 자위대 추락·화재 잇따라

입력 2017.10.18 (19:14)

수정 2017.10.18 (19:23)

<앵커 멘트>

일본 자위대의 항공기 헬기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륙 준비를 하던 전투기에서 불이 나는가 하면 헬기 추락도 계속 이어지고 있습니다.

도쿄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활주로에서 이륙 준비를 하던 전투기로부터 화염이 솟아 오릅니다.

검은 연기가 치솟고, 조종사들이 황급히 탈출하는 게 보입니다.

조종석 인근도 금새 화염에 휩싸입니다.

오늘 오전 11시 45분 쯤 일본 이바라키현 오이타마 시에 있는 항공자위대 기지에서 이륙을 위해 이동 중이던 전투기에서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불은 약 30분 정도 계속된 뒤 진화됐습니다.

자위대는 F4 전투기가 훈련을 위해 활주로로 이동하던 중 좌측 바퀴 지지대 부근에서 불이 시작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어제 저녁 시즈오카 현 하마마쓰 앞바다에서는 4명이 탄 자위대 헬기가 실종됐습니다.

긴급 수색 결과 인근 해역에서 일부 잔해가 발견되면서 추락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이밖에도 지난 5월 홋카이도, 지난 8월 아오모리와 야마구치에서 자위대 헬기 추락 사고 등이 잇따랐습니다.

또 지난 11일에는 오키나와에서 미군 대형 헬기가 추락하는 등 사고가 이어지면서 주민들을 불안케 하고 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