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시교육청, 새 사립유치원단체 ‘한사협’ 설립허가

입력 2019.02.11 (18:53) 수정 2019.02.11 (19:28)

새로운 사립유치원 단체 '한국사립유치원협의회'가 공식출범했습니다.

서울시교육청은 오늘(11일) 한사협의 비영리 사단법인 설립허가 신청을 수리하고 설립허가증을 교부했습니다.

한사협이 교육청에 신고한 회원 숫자는 51명으로 알려졌습니다.

한사협 이사장에는 한국유치원총연합회에서 서울지회장을 지내다 탈퇴한 박영란 씨가 등록했습니다.

또 한유총 전 광주지회장이었던 백희숙 씨와 사립유치원 설립자인 장현국 씨 등이 공동대표를 맡았습니다.

한사협은 앞서 설립을 알리는 기자회견에서 "사립유치원에 맞는 사립학교 재무회계규칙만 만들어지면 에듀파인을 사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집단 휴원이나 폐원을 하지 않고 정부와 대화, 타협을 통해 문제를 해결해 나가겠다고 선언하며 한유총 입장과 거리를 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