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봉순 [고봉순] 2년 동안 돈 모아 친구 전동휠체어 사준 고딩 천사

입력 2019.03.09 (08:05)

5일 미국 아칸소 주 한 고등학생이 몸이 불편한 친구에게 특별한 선물을 해 많은 이에게 감동을 선사했다고 외신은 보도했습니다. 그는 낡은 휠체어로 고생하는 친구가 안쓰러워, 2년 동안 아르바이트로 돈을 모아 '전동휠체어'를 선물했는데요.

고딩 천사의 이야기, 영상으로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