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봉순 [고봉순] ‘눈 맞추고, 쓰다듬고’…경찰이 구조한 강아지를 대하는 자세

입력 2019.04.24 (07:01)

경찰이 다친 유기견에게 보여준 진심 어린 행동이 많은 이에게 잔잔한 감동을 선사했습니다.

멕시코 과나후아토, 고속도로 한가운데서 유기견 한 마리가 구조됐습니다. 유기견은 다리를 다쳐 움직이지 못했는데요. 경찰은 겁에 질린 녀석을 진정시켜 수의사에게 데려갔고, 치료하는 동안 내내 곁을 지켰습니다.

영상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