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랩 [크랩] “저희는 공무원이 아니라 노비입니다” 우체국 파업의 전말

입력 2019.07.04 (20:38) 수정 2019.07.04 (20:46)

집배원들이 사상 첫 총파업을 예고했습니다. 7월 5일까지 입장차가 좁혀지지 않을 경우, 오는 7월 9일 역사상 처음으로 우체국이 파업에 들어가게 됩니다. "저희는 공무원이 아닌 노비라고 해요"라고 말하는 집배원들의 노동 강도와 실상을 알아봤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