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랩 [크랩] 오스카 4관왕 ‘기생충’, 수상 뒤 이런 일까지

입력 2020.02.12 (13:53) 수정 2020.02.12 (16:40)

현지시각으로 9일 '기생충'은 미국 최고 권위의 영화 시상식인 아카데미의 4개의 상을 품었습니다.

국제장편영화상 뿐만 아니라 각본상, 감독상, 작품상까지 휩쓸었습니다. 현지 언론사들이 예상하지 못했던 감독상과 작품상까지 받으며 92년째를 맞이한 아카데미 시상식 역사와 한국 영화사의 새로운 한 획을 그었습니다.

기대는 했지만, 예상까진 할 수 없었던 아카데미 4관왕. 미국 영화전문매체인 콜라이더의 기자 제프 스나이더와 영화 평론가 스캇 매츠는 기생충의 수상을 가지고 20달러의 돈내기까지 벌였는데요.

'기생충' 수상 뒤 일어났던 일, 크랩이 모아봤습니다.

#크랩은 영상으로 시청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gVZY8WGYfLM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생충’ 아카데미 작품상…4관왕 신화

    더보기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