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권영진 대구시장, 시의회 발언 중 퇴장 사과

입력 2020.03.26 (11:55)

수정 2020.03.26 (13:20)

권영진 대구시장이 어제(26일) 대구시의회 임시회 도중 퇴장한 것에 대해 사과했습니다.

권 시장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제가 많이 부족해서 그렇다"고 말했습니다.

권 시장은 "몸이 거의 한계 상황에 와 있다, 30일 넘게 사무실에서 야전침대 생활을 하는데 정신적으로도 많이 피곤하다"며 이해를 구했습니다.

권 시장은 어제 열린 임시회 본회의 당시, 더불어민주당 이진련 시의원이 코로나19 대응 긴급생계지원을 신속하게 집행하라고 촉구하는 도중 자리에서 일어나 퇴장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대구-주요뉴스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관련법령에 따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기간(4.2~4.15) 동안 KBS사이트에서 로그인한 사용자도 댓글 입력시 댓글서비스 '라이브리'에 다시 로그인하셔야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변경되었습니다.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