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뉴스 강원 영동 호우경보…내일 아침까지 최고 120mm 더 온다

입력 2020.06.30 (12:00)

오늘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겠고, 특히 호우경보가 내려진 강원 영동 지역에는 집중호우가 쏟아지겠습니다.

기상청은 강원 영동 지역에는 앞으로 30에서 최고 120mm가 넘는 많은 비가 더 내리겠고, 시간당 50mm 안팎의 폭우가 오는 곳도 있겠다고 예보했습니다.

서울, 경기와 강원 영서, 경북 북부에는 10에서 40mm, 충청과 전북, 영남 내륙에는 5에서 10mm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이번 비는 강원 영동 지역은 내일 아침까지, 중부지방과 경북 북부 지역은 오늘 저녁까지, 남부지방은 오늘 낮까지 계속되겠습니다.

또 강풍특보가 내려진 강원 영동과 영남 해안 지역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습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 23도 등 전국이 21도에서 28도로 어제보다 2도에서 4도가량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풍랑경보가 내려진 동해상에서 최고 7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고, 남해 먼바다와 제주도 부근 해상에서도 최고 4, 5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동해안과 남해안, 제주도 해안에서는 너울성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어올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오늘의 HOT클릭

많이 본 뉴스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공유하기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