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젊은피’ 문성민, 차세대 거포 예약
입력 2007.05.28 (22:20) 수정 2007.05.28 (23:0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젊은피’ 문성민, 차세대 거포 예약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지난 주말 월드리그 배구대회에서 우리나라가 세계 최강 브라질과 접전을 펼칠 때 대활약을 펼친 새얼굴이 있었습니다.

바로 22살, 젊은 피의 대표 주자 문성민이었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세계 최강 브라질을 놀라게 한 문성민의 스파이크 서브.

유연함과 힘이 어우러진 명품 서브입니다.

파괴력 넘치는 백어택까지 갖춘 문성민은 단숨에 한국 배구의 희망으로 떠올랐습니다.

비록 홈에서 브라질에 2연패 했지만 차세대 거포 문성민의 성장은 눈부실 정도였습니다.

<인터뷰> 문성민(배구대표팀): "브라질이란 팀이 세계 강호고 세계 랭킹 1위팀인데, 저희가 역사를 쓸 수 있었는데 져서 아쉬워요."

하지만, 아직 모자란 점도 많습니다.

서브 리시브 등 수비를 보강하고, 내성적인 면도 좀 더 적극적인 성격으로 바꿔야 할 때입니다.

<인터뷰> 문성민(배구대표팀): "제가 성격이 좀 내성적이긴 한데요. 그래도 배구하면서 많이 변한 거 거든요. 앞으로 코트에서 더 미치도록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월드 리그를 통해 제2의 김세진으로 주목받고 있는 문성민.

오는 주말 캐나다를 상대로 리그 첫 승을 이끌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젊은피’ 문성민, 차세대 거포 예약
    • 입력 2007.05.28 (22:20)
    • 수정 2007.05.28 (23:02)
    뉴스 9
‘젊은피’ 문성민, 차세대 거포 예약
<앵커 멘트>

지난 주말 월드리그 배구대회에서 우리나라가 세계 최강 브라질과 접전을 펼칠 때 대활약을 펼친 새얼굴이 있었습니다.

바로 22살, 젊은 피의 대표 주자 문성민이었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세계 최강 브라질을 놀라게 한 문성민의 스파이크 서브.

유연함과 힘이 어우러진 명품 서브입니다.

파괴력 넘치는 백어택까지 갖춘 문성민은 단숨에 한국 배구의 희망으로 떠올랐습니다.

비록 홈에서 브라질에 2연패 했지만 차세대 거포 문성민의 성장은 눈부실 정도였습니다.

<인터뷰> 문성민(배구대표팀): "브라질이란 팀이 세계 강호고 세계 랭킹 1위팀인데, 저희가 역사를 쓸 수 있었는데 져서 아쉬워요."

하지만, 아직 모자란 점도 많습니다.

서브 리시브 등 수비를 보강하고, 내성적인 면도 좀 더 적극적인 성격으로 바꿔야 할 때입니다.

<인터뷰> 문성민(배구대표팀): "제가 성격이 좀 내성적이긴 한데요. 그래도 배구하면서 많이 변한 거 거든요. 앞으로 코트에서 더 미치도록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월드 리그를 통해 제2의 김세진으로 주목받고 있는 문성민.

오는 주말 캐나다를 상대로 리그 첫 승을 이끌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