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피아노 1대에 연주자 14명…‘죽음의 왈츠’
입력 2017.05.22 (20:47) 수정 2017.05.22 (20:49)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피아노 1대에 연주자 14명…‘죽음의 왈츠’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피아노 한 대로 합주 무대를 선사한 이들은 소개해드린 적은 있지만 이렇게 많은 인원이 한꺼번에 연주한 적은 극히 드물 것 같습니다.

바로, 감상해보시죠!

<리포트>

피아노 한 대에 수십개의 손가락이 건반을 두드리며 현란한 합주를 이어갑니다.

피아노는 1대, 피아니스트는 무려 14명!

9살에서 18살로 구성된 프로젝트팀이 번갈아 가며 연주를 하는데요,

많은 사람이 도전했지만 끝까지 연주하기 어렵다는 '죽음의 왈츠'입니다.

빽빽이 들어찬 음표들, 연주가 가능하긴 할까요?

연주자들은 파트별로 음역을 나눠 오랜 시도 끝에 모두 소화해냈다고 합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피아노 1대에 연주자 14명…‘죽음의 왈츠’
    • 입력 2017.05.22 (20:47)
    • 수정 2017.05.22 (20:49)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피아노 1대에 연주자 14명…‘죽음의 왈츠’
<앵커 멘트>

피아노 한 대로 합주 무대를 선사한 이들은 소개해드린 적은 있지만 이렇게 많은 인원이 한꺼번에 연주한 적은 극히 드물 것 같습니다.

바로, 감상해보시죠!

<리포트>

피아노 한 대에 수십개의 손가락이 건반을 두드리며 현란한 합주를 이어갑니다.

피아노는 1대, 피아니스트는 무려 14명!

9살에서 18살로 구성된 프로젝트팀이 번갈아 가며 연주를 하는데요,

많은 사람이 도전했지만 끝까지 연주하기 어렵다는 '죽음의 왈츠'입니다.

빽빽이 들어찬 음표들, 연주가 가능하긴 할까요?

연주자들은 파트별로 음역을 나눠 오랜 시도 끝에 모두 소화해냈다고 합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