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 광장] ‘천운’ 따른 강아지…48시간 고립된 설산서 극적 구조
입력 2019.03.15 (06:51) 수정 2019.03.15 (06:58)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디지털 광장] ‘천운’ 따른 강아지…48시간 고립된 설산서 극적 구조
동영상영역 끝
스코틀랜드 케언곰즈 산맥에 고립됐던 강아지 한 마리가 극적으로 구조되는 영상이 공개돼 화제입니다.

'벤'이란 이름의 이 강아지는 산책 도중 주인과 떨어져 48시간 동안 눈 덮인 산기슭에 홀로 남겨졌는데요.

다행히 이곳에서 훈련 중이던 헬기 구조팀의 열화상 카메라에 포착돼 구조됐다고 합니다.

구조대원들은 당시 폭풍우가 몰아치는 등 최악의 날씨가 이어지고 있어서 조금만 늦었더라면 강아지 목숨이 위험할 뻔했다고 전했는데요.

이틀 동안 극한 상황을 버텨낸 벤은 동물병원으로 이송된 뒤 빠르게 건강을 회복했고요.

자신을 애타게 찾고 있던 가족과도 재회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 [디지털 광장] ‘천운’ 따른 강아지…48시간 고립된 설산서 극적 구조
    • 입력 2019.03.15 (06:51)
    • 수정 2019.03.15 (06:58)
    뉴스광장 1부
[디지털 광장] ‘천운’ 따른 강아지…48시간 고립된 설산서 극적 구조
스코틀랜드 케언곰즈 산맥에 고립됐던 강아지 한 마리가 극적으로 구조되는 영상이 공개돼 화제입니다.

'벤'이란 이름의 이 강아지는 산책 도중 주인과 떨어져 48시간 동안 눈 덮인 산기슭에 홀로 남겨졌는데요.

다행히 이곳에서 훈련 중이던 헬기 구조팀의 열화상 카메라에 포착돼 구조됐다고 합니다.

구조대원들은 당시 폭풍우가 몰아치는 등 최악의 날씨가 이어지고 있어서 조금만 늦었더라면 강아지 목숨이 위험할 뻔했다고 전했는데요.

이틀 동안 극한 상황을 버텨낸 벤은 동물병원으로 이송된 뒤 빠르게 건강을 회복했고요.

자신을 애타게 찾고 있던 가족과도 재회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