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영상] 밤샘 조사, 승리 “입대 미루겠다”·정준영 “황금폰 제출했다”
입력 2019.03.15 (08:38) 수정 2019.03.15 (09:06) 현장영상
동영상영역 시작
[현장영상] 밤샘 조사, 승리 “입대 미루겠다”·정준영 “황금폰 제출했다”
동영상영역 끝
어제 경찰에 출석해 밤샘 조사를 받은 가수 정준영과 승리가 조금 전 귀가했습니다.

오늘(15일) 오전 6시 14분쯤 조사를 마치고 나온 승리는 취재진에 "오늘부로 병무청에 정식으로 입영 연기신청을 할 예정이다. 허락만 해 주신다면 입영 날짜를 연기하고 마지막까지 성실하게 조사받는 모습을 보이겠다"고 밝혔습니다.

이후 한 시간쯤 뒤 나타난 정준영은 논란이 되고 있는 황금폰에 대해 "있는 그대로 제출하고 솔직하게 모든 거 다 말씀드렸다.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하다"라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카카오톡 대화 내역 중 '경찰총장'이 누구냐"라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답변을 피했습니다.

다소 지친 기색으로 취재진 앞에 나타난 이들의 모습, 영상으로 보시죠.
  • [현장영상] 밤샘 조사, 승리 “입대 미루겠다”·정준영 “황금폰 제출했다”
    • 입력 2019.03.15 (08:38)
    • 수정 2019.03.15 (09:06)
    현장영상
[현장영상] 밤샘 조사, 승리 “입대 미루겠다”·정준영 “황금폰 제출했다”
어제 경찰에 출석해 밤샘 조사를 받은 가수 정준영과 승리가 조금 전 귀가했습니다.

오늘(15일) 오전 6시 14분쯤 조사를 마치고 나온 승리는 취재진에 "오늘부로 병무청에 정식으로 입영 연기신청을 할 예정이다. 허락만 해 주신다면 입영 날짜를 연기하고 마지막까지 성실하게 조사받는 모습을 보이겠다"고 밝혔습니다.

이후 한 시간쯤 뒤 나타난 정준영은 논란이 되고 있는 황금폰에 대해 "있는 그대로 제출하고 솔직하게 모든 거 다 말씀드렸다.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하다"라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카카오톡 대화 내역 중 '경찰총장'이 누구냐"라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답변을 피했습니다.

다소 지친 기색으로 취재진 앞에 나타난 이들의 모습, 영상으로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