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트럼프 취소한 것은 내주 예정 제재…전날 발표 제재철회 아냐”
입력 2019.03.23 (09:04) 수정 2019.03.23 (09:06) 국제
“트럼프 취소한 것은 내주 예정 제재…전날 발표 제재철회 아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철회를 지시했다고 밝힌 대북제재는 전날 미 재무부가 발표한 제재가 아니라 재무부가 발표를 준비 중인 제재라고 외신이 잇따라 전했습니다.

미 일간 워싱턴포스트의 존 허드슨 기자는 트위터에서 소식통을 인용해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1일 발표된 대북제재를 철회한 것이 아니라 다음 주 발표 예정으로 아직 발표되지 않은 대규모 제재를 취소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폭스뉴스 존 로버트 기자의 이름으로 돼 있는 트위터 계정도 "트럼프 대통령이 오늘 되돌린 제재는 중국 해운사에 대해 내려진 어제의 제재가 아니라 미 재무부가 곧 발표할 대규모 신규 제재"라고 전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트럼프 대통령이 철회한 제재는 중국 해운사 2곳에 대한 21일 제재가 아니다"라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간으로 22일 "재무부가 오늘 기존 대북제재에 추가적 대규모 제재를 더한다고 발표했다"면서 "나는 오늘 이런 추가 제재의 철회를 지시했다!"고 밝혀 혼선을 자초했습니다.

재무부가 중국 해운사 2곳 등에 대한 대북 추가제재를 발표한 것이 하루 전인 21일이어서 다수의 언론이 21일 발표된 제재를 철회 대상으로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트럼프 취소한 것은 내주 예정 제재…전날 발표 제재철회 아냐”
    • 입력 2019.03.23 (09:04)
    • 수정 2019.03.23 (09:06)
    국제
“트럼프 취소한 것은 내주 예정 제재…전날 발표 제재철회 아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철회를 지시했다고 밝힌 대북제재는 전날 미 재무부가 발표한 제재가 아니라 재무부가 발표를 준비 중인 제재라고 외신이 잇따라 전했습니다.

미 일간 워싱턴포스트의 존 허드슨 기자는 트위터에서 소식통을 인용해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1일 발표된 대북제재를 철회한 것이 아니라 다음 주 발표 예정으로 아직 발표되지 않은 대규모 제재를 취소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폭스뉴스 존 로버트 기자의 이름으로 돼 있는 트위터 계정도 "트럼프 대통령이 오늘 되돌린 제재는 중국 해운사에 대해 내려진 어제의 제재가 아니라 미 재무부가 곧 발표할 대규모 신규 제재"라고 전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트럼프 대통령이 철회한 제재는 중국 해운사 2곳에 대한 21일 제재가 아니다"라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간으로 22일 "재무부가 오늘 기존 대북제재에 추가적 대규모 제재를 더한다고 발표했다"면서 "나는 오늘 이런 추가 제재의 철회를 지시했다!"고 밝혀 혼선을 자초했습니다.

재무부가 중국 해운사 2곳 등에 대한 대북 추가제재를 발표한 것이 하루 전인 21일이어서 다수의 언론이 21일 발표된 제재를 철회 대상으로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