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밤 출국 시도’ 김학의…정식 출국금지로 전환
입력 2019.03.23 (11:59) 수정 2019.03.23 (14:09)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한밤 출국 시도’ 김학의…정식 출국금지로 전환
동영상영역 끝
[앵커]

특수 강간 의혹을 받고 있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어젯밤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려다가 제지당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김 전 차관에 대해 내려졌던 긴급 출국금지 조치는 오늘 정식 출국금지조치로 전환됐습니다.

조혜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법무부가 어젯밤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을 시도한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해 출국금지 조치를 내렸습니다.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 소속 검사가 수사기관 자격으로 출국금지를 요청했기 때문입니다.

법무부가 이를 승인하면서 12시간 한정인 긴급출국금지조치는 정식 출국금지로 전환됐습니다.

이에 따라 김 전 차관은 앞으로 한 달간 출국이 금지되고, 이후 한 달 단위로 연장이 가능합니다.

김 전 차관은 어젯밤 인천국제공항에서 출국하려다 출입국관리본부에 의해 제지당한 뒤 오늘 새벽 공항 밖으로 빠져나왔습니다.

당초 김 전 차관은 오늘 새벽 0시 20분에 출발하는 태국 방콕행 항공편에 탑승하려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전 차관은 2013년 건설업자 윤중천 씨로부터 원주에 있는 별장에서 성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이 불거지며 수사를 받았지만 무혐의 처분됐습니다.

이후 1년 뒤 피해 여성이 김 전 차관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지만 검찰은 또 다시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이 지난 15일 공개 소환을 시도했지만, 김 전 차관은 소환통보를 받고도 출석하지 않았습니다.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철저한 진상 규명을 지시한 데다 이번에 출국금지까지 내려짐에 따라 김 전 차관에 대한 5년 만의 재수사 가능성은 높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조혜진입니다.
  • ‘한밤 출국 시도’ 김학의…정식 출국금지로 전환
    • 입력 2019.03.23 (11:59)
    • 수정 2019.03.23 (14:09)
    뉴스 12
‘한밤 출국 시도’ 김학의…정식 출국금지로 전환
[앵커]

특수 강간 의혹을 받고 있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어젯밤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려다가 제지당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김 전 차관에 대해 내려졌던 긴급 출국금지 조치는 오늘 정식 출국금지조치로 전환됐습니다.

조혜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법무부가 어젯밤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을 시도한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해 출국금지 조치를 내렸습니다.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 소속 검사가 수사기관 자격으로 출국금지를 요청했기 때문입니다.

법무부가 이를 승인하면서 12시간 한정인 긴급출국금지조치는 정식 출국금지로 전환됐습니다.

이에 따라 김 전 차관은 앞으로 한 달간 출국이 금지되고, 이후 한 달 단위로 연장이 가능합니다.

김 전 차관은 어젯밤 인천국제공항에서 출국하려다 출입국관리본부에 의해 제지당한 뒤 오늘 새벽 공항 밖으로 빠져나왔습니다.

당초 김 전 차관은 오늘 새벽 0시 20분에 출발하는 태국 방콕행 항공편에 탑승하려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전 차관은 2013년 건설업자 윤중천 씨로부터 원주에 있는 별장에서 성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이 불거지며 수사를 받았지만 무혐의 처분됐습니다.

이후 1년 뒤 피해 여성이 김 전 차관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지만 검찰은 또 다시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이 지난 15일 공개 소환을 시도했지만, 김 전 차관은 소환통보를 받고도 출석하지 않았습니다.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철저한 진상 규명을 지시한 데다 이번에 출국금지까지 내려짐에 따라 김 전 차관에 대한 5년 만의 재수사 가능성은 높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조혜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