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내 유심카드로 누군가 소액결제를?…유심카드 절도범 검거
입력 2019.05.15 (20:25) 자막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자막뉴스] 내 유심카드로 누군가 소액결제를?…유심카드 절도범 검거
동영상영역 끝
한 남성이 찜질방에서 잠이 든 여성의 휴대전화를 몰래 집어 듭니다.

휴대전화에서 유심카드를 빼내더니, 전화기는 되돌려놓고 서둘러 자리를 뜹니다.

휴대전화는 그대로 남아있어 피해자들은 눈치채지 못했습니다.

경찰에 붙잡힌 21살 오 모 씨 등 4명은 전국 사우나 20 곳을 돌며 이렇게 이용객들의 휴대전화 유심카드를 빼냈습니다.

오 씨 등은 이런 방식으로 피해자들 명의로 된 소액결제를 통해 상품권도 사고, 게임머니도 샀습니다.

그런 뒤 중고 거래 사이트 등에서 되팔아 모두 천 7백여만 원어치의 현금을 챙겼습니다.

유심카드만 있으면 소액결제에 무방비로 이용될 수 있는 만큼 휴대전화는 물론 유심카드가 분실되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합니다.

[김성길/강북경찰서 강력팀장 : "최초 휴대전화 개통 시 유심카드에 소액결제나 콘텐츠 구입에 대해서 다 열려 있는 상태입니다."]

경찰은 오 씨를 구속하고 함께 유심카드를 이용한 현금화에 가담한 3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KBS 뉴스 박진수입니다.
  • [자막뉴스] 내 유심카드로 누군가 소액결제를?…유심카드 절도범 검거
    • 입력 2019.05.15 (20:25)
    자막뉴스
[자막뉴스] 내 유심카드로 누군가 소액결제를?…유심카드 절도범 검거
한 남성이 찜질방에서 잠이 든 여성의 휴대전화를 몰래 집어 듭니다.

휴대전화에서 유심카드를 빼내더니, 전화기는 되돌려놓고 서둘러 자리를 뜹니다.

휴대전화는 그대로 남아있어 피해자들은 눈치채지 못했습니다.

경찰에 붙잡힌 21살 오 모 씨 등 4명은 전국 사우나 20 곳을 돌며 이렇게 이용객들의 휴대전화 유심카드를 빼냈습니다.

오 씨 등은 이런 방식으로 피해자들 명의로 된 소액결제를 통해 상품권도 사고, 게임머니도 샀습니다.

그런 뒤 중고 거래 사이트 등에서 되팔아 모두 천 7백여만 원어치의 현금을 챙겼습니다.

유심카드만 있으면 소액결제에 무방비로 이용될 수 있는 만큼 휴대전화는 물론 유심카드가 분실되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합니다.

[김성길/강북경찰서 강력팀장 : "최초 휴대전화 개통 시 유심카드에 소액결제나 콘텐츠 구입에 대해서 다 열려 있는 상태입니다."]

경찰은 오 씨를 구속하고 함께 유심카드를 이용한 현금화에 가담한 3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KBS 뉴스 박진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