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말모이’ 유해진 국립한글박물관 홍보대사 위촉
입력 2019.05.16 (06:54) 수정 2019.05.16 (07:12)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문화광장] ‘말모이’ 유해진 국립한글박물관 홍보대사 위촉
동영상영역 끝
배우 유해진 씨가 국립한글박물관 홍보대사가 됐습니다.

박물관 측은 어제 개관 5주년을 맞아 기념행사를 열고, 유해진 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습니다.

스크린 등을 통해 선보였던 유해진 씨의 친근한 매력이 국민들에게 가까이 다가가고 싶은 박물관 측 바람과 부합한다는 게 선정 배경인데요.

특히 얼마 전 유해진 씨는 일제강점기 국어사전 편찬을 소재로 한 영화 '말모이'에서 주연을 맡기도 했습니다.

위촉식을 마친 유해진 씨는 영화 '말모이'를 통해 우리 말과 글의 소중함을 깨달았다며, 박물관 홍보대사로서 사명감을 갖고 한글의 우수성을 적극 홍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문화광장 기사 더보기
  • [문화광장] ‘말모이’ 유해진 국립한글박물관 홍보대사 위촉
    • 입력 2019.05.16 (06:54)
    • 수정 2019.05.16 (07:12)
    뉴스광장 1부
[문화광장] ‘말모이’ 유해진 국립한글박물관 홍보대사 위촉
배우 유해진 씨가 국립한글박물관 홍보대사가 됐습니다.

박물관 측은 어제 개관 5주년을 맞아 기념행사를 열고, 유해진 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습니다.

스크린 등을 통해 선보였던 유해진 씨의 친근한 매력이 국민들에게 가까이 다가가고 싶은 박물관 측 바람과 부합한다는 게 선정 배경인데요.

특히 얼마 전 유해진 씨는 일제강점기 국어사전 편찬을 소재로 한 영화 '말모이'에서 주연을 맡기도 했습니다.

위촉식을 마친 유해진 씨는 영화 '말모이'를 통해 우리 말과 글의 소중함을 깨달았다며, 박물관 홍보대사로서 사명감을 갖고 한글의 우수성을 적극 홍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