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주 상산고·안산 동산고 자사고 재지정 탈락
입력 2019.06.20 (21:43) 수정 2019.06.20 (21:4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전주 상산고·안산 동산고 자사고 재지정 탈락
동영상영역 끝
[앵커]

자율형 사립고들의 재지정 탈락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전주 상산고와 안산 동산고가 각각 심사에서 탈락해​ 일반고로 전환되는데요,

이들 사립고들은 불공정한 평가라며 거세게 반발하고 있어 파장이 예상됩니다.

조경모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주 상산고가 자율형 사립고 재지정 심사에서 탈락했습니다.

전북 교육청이 지난 5년 동안 학교 운영 전반을 평가한 결과, 합격기준점 80 점에 못 미치는 79.61 점을 받았기 때문입니다.

0.39 점 차이로 탈락한 겁니다.

전북교육청은 다음 달까지 청문 절차를 마치고, 교육부 장관의 동의를 얻어 일반고로 전환하기로 했습니다.

[하영민/전라북도 교육청 학교교육과장 : "교육부 장관의 동의를 얻은 후에 8월 초 고입 전형 기본계획을 수정하고, 9월 중순경 2천20학년도 평준화 일반고 전형요강을 공고할 예정입니다."]

하지만 상산고 측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전북 교육청만 자사고 재평가 기준을 10점 높게 정했다며 반발했습니다.

소급적용할 수 없는 항목까지 평가에 포함했다고 비판했습니다.

[박삼옥/전주 상산고 교장 : "각종 공문을 통해 매년 (사회통합전형 대상) 선발비율을 상산고 자율에 맡겨 왔음에도 평가 직전에 갑자기 10% 이상 선발 비율을 자의적으로 설정하여."]

또 경기교육청이 합격 기준점을 넘지 못했다며 자율형 사립고 지정을 취소한 안산 동산고 역시 강력한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조규철/안산 동산고 교장 : "향후 저희가 청문을 통해서 충분하게 소명을 할 것이고 그동안 부당했던 부분에 대해서 적극적으로 이의를 제기해 나갈 것입니다."]

전주 상산고와 경기 안산 동산고가 잇따라 자사고 재지정 평가에 탈락하면서 평가를 앞둔 다른 자사고들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조경모입니다.
  • 전주 상산고·안산 동산고 자사고 재지정 탈락
    • 입력 2019.06.20 (21:43)
    • 수정 2019.06.20 (21:47)
    뉴스 9
전주 상산고·안산 동산고 자사고 재지정 탈락
[앵커]

자율형 사립고들의 재지정 탈락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전주 상산고와 안산 동산고가 각각 심사에서 탈락해​ 일반고로 전환되는데요,

이들 사립고들은 불공정한 평가라며 거세게 반발하고 있어 파장이 예상됩니다.

조경모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주 상산고가 자율형 사립고 재지정 심사에서 탈락했습니다.

전북 교육청이 지난 5년 동안 학교 운영 전반을 평가한 결과, 합격기준점 80 점에 못 미치는 79.61 점을 받았기 때문입니다.

0.39 점 차이로 탈락한 겁니다.

전북교육청은 다음 달까지 청문 절차를 마치고, 교육부 장관의 동의를 얻어 일반고로 전환하기로 했습니다.

[하영민/전라북도 교육청 학교교육과장 : "교육부 장관의 동의를 얻은 후에 8월 초 고입 전형 기본계획을 수정하고, 9월 중순경 2천20학년도 평준화 일반고 전형요강을 공고할 예정입니다."]

하지만 상산고 측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전북 교육청만 자사고 재평가 기준을 10점 높게 정했다며 반발했습니다.

소급적용할 수 없는 항목까지 평가에 포함했다고 비판했습니다.

[박삼옥/전주 상산고 교장 : "각종 공문을 통해 매년 (사회통합전형 대상) 선발비율을 상산고 자율에 맡겨 왔음에도 평가 직전에 갑자기 10% 이상 선발 비율을 자의적으로 설정하여."]

또 경기교육청이 합격 기준점을 넘지 못했다며 자율형 사립고 지정을 취소한 안산 동산고 역시 강력한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조규철/안산 동산고 교장 : "향후 저희가 청문을 통해서 충분하게 소명을 할 것이고 그동안 부당했던 부분에 대해서 적극적으로 이의를 제기해 나갈 것입니다."]

전주 상산고와 경기 안산 동산고가 잇따라 자사고 재지정 평가에 탈락하면서 평가를 앞둔 다른 자사고들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조경모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