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현석·승리, ‘해외 원정 도박’ 혐의로 피의자 입건
입력 2019.08.14 (12:07) 수정 2019.08.14 (13:49) 사회
양현석·승리, ‘해외 원정 도박’ 혐의로 피의자 입건
해외 원정도박 혐의를 받는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전 총괄프로듀서와 가수 승리가 경찰에 정식 입건됐습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오늘(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양 씨와 가수 승리를 상습 도박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간담회에 함께 참석한 수사국장 등은 "두 사람에 대한 수사를 빨리 진행할 것이며, 증거인멸 가능성을 고려해 필요한 절차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단 일부 언론들이 보도한 양 전 대표의 13억 원 상당의 불법 외국환 거래, 이른바 '환치기' 의혹에 대해서는 아직 검토 단계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최근 양 씨와 관련된 첩보를 입수해 내사를 진행해왔습니다.

한편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지난달 17일 내사 착수 50여 일 만에 양 씨와 정 마담, 유흥업소 관계자 등 모두 4명을 성매매와 성매매 알선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달 양 씨와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휴대전화와 금융계좌를 확보한 뒤 관련 자료를 분석하고 있습니다.
  • 양현석·승리, ‘해외 원정 도박’ 혐의로 피의자 입건
    • 입력 2019.08.14 (12:07)
    • 수정 2019.08.14 (13:49)
    사회
양현석·승리, ‘해외 원정 도박’ 혐의로 피의자 입건
해외 원정도박 혐의를 받는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전 총괄프로듀서와 가수 승리가 경찰에 정식 입건됐습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오늘(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양 씨와 가수 승리를 상습 도박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간담회에 함께 참석한 수사국장 등은 "두 사람에 대한 수사를 빨리 진행할 것이며, 증거인멸 가능성을 고려해 필요한 절차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단 일부 언론들이 보도한 양 전 대표의 13억 원 상당의 불법 외국환 거래, 이른바 '환치기' 의혹에 대해서는 아직 검토 단계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최근 양 씨와 관련된 첩보를 입수해 내사를 진행해왔습니다.

한편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지난달 17일 내사 착수 50여 일 만에 양 씨와 정 마담, 유흥업소 관계자 등 모두 4명을 성매매와 성매매 알선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달 양 씨와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휴대전화와 금융계좌를 확보한 뒤 관련 자료를 분석하고 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