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PGA 신인왕 임성재,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 후보 1순위!
입력 2019.10.09 (21:52) 수정 2019.10.09 (22:3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PGA 신인왕 임성재,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 후보 1순위!
동영상영역 끝
[앵커]

아시아 선수 최초로 PGA투어 신인왕을 차지한 임성재가 2년 만에 KPGA 대회에 출전해 샷을 선보입니다.

모처럼 국내 나들이에 나선 임성재는 동료들로부터 우승 후보 1순위라는 평가를 받고 쑥스러워했는데요.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PGA투어 신인왕답게 기분좋은 홀인원으로 새로운 시즌을 시작한 임성재.

독특한 스윙 리듬으로 PGA 최고 신인으로 인정받은 임성재가 2년만에 국내 골프 팬들에게 인사합니다.

총상금 15억원이 걸린 제네시스 챔피언십을 누가 차지할 것 같냐는 질문에 동료들의 시선은 임성재를 향했습니다.

[노승열/나이키 골프 : "저는(우승을)임성재가 하지 않을까... 성재랑은 라운딩도 한번도 안해보고, 잘 몰라요. 그런데 TV에서 워낙 많이 본 연예인이라서..."]

[문경준/휴셈 : "제 생각에도 임성재 프로가 유리할 것 같아요. 왜냐하면 미국에 있는 코스들이 이렇게 길고, 이렇게 코스 세팅이 비슷한 것 같고..."]

[최경주/SK텔레콤 : "성재야 괜찮어? (너무 부담스럽습니다.) 어, 그럴거 같어~"]

선배들의 이런 짓꿎은 대답에도 웃음을 잃지 않던 임성재는 자신만의 재미있는 징크스도 공개했습니다.

[임성재/CJ 대한통운 : "저는 시합때 숫자 4번이 적힌 공을 안 써요. 괜히 O.B(경기구역 밖)나 해저드에 빠질 것 같아서. 또 죽을 사잖아요. 한국에서는..."]

임성재는 내일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우승자 이수민, 디펜딩 챔피언 이태희와 함께 1라운드에 돌입합니다.

한편, KLPGA 시즌 4번째 메이저대회인 하이트 진로 챔피언십에는 세계랭킹 1위 고진영과 2위 박성현이 샷대결을 펼칩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PGA 신인왕 임성재,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 후보 1순위!
    • 입력 2019.10.09 (21:52)
    • 수정 2019.10.09 (22:31)
    뉴스 9
PGA 신인왕 임성재,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 후보 1순위!
[앵커]

아시아 선수 최초로 PGA투어 신인왕을 차지한 임성재가 2년 만에 KPGA 대회에 출전해 샷을 선보입니다.

모처럼 국내 나들이에 나선 임성재는 동료들로부터 우승 후보 1순위라는 평가를 받고 쑥스러워했는데요.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PGA투어 신인왕답게 기분좋은 홀인원으로 새로운 시즌을 시작한 임성재.

독특한 스윙 리듬으로 PGA 최고 신인으로 인정받은 임성재가 2년만에 국내 골프 팬들에게 인사합니다.

총상금 15억원이 걸린 제네시스 챔피언십을 누가 차지할 것 같냐는 질문에 동료들의 시선은 임성재를 향했습니다.

[노승열/나이키 골프 : "저는(우승을)임성재가 하지 않을까... 성재랑은 라운딩도 한번도 안해보고, 잘 몰라요. 그런데 TV에서 워낙 많이 본 연예인이라서..."]

[문경준/휴셈 : "제 생각에도 임성재 프로가 유리할 것 같아요. 왜냐하면 미국에 있는 코스들이 이렇게 길고, 이렇게 코스 세팅이 비슷한 것 같고..."]

[최경주/SK텔레콤 : "성재야 괜찮어? (너무 부담스럽습니다.) 어, 그럴거 같어~"]

선배들의 이런 짓꿎은 대답에도 웃음을 잃지 않던 임성재는 자신만의 재미있는 징크스도 공개했습니다.

[임성재/CJ 대한통운 : "저는 시합때 숫자 4번이 적힌 공을 안 써요. 괜히 O.B(경기구역 밖)나 해저드에 빠질 것 같아서. 또 죽을 사잖아요. 한국에서는..."]

임성재는 내일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우승자 이수민, 디펜딩 챔피언 이태희와 함께 1라운드에 돌입합니다.

한편, KLPGA 시즌 4번째 메이저대회인 하이트 진로 챔피언십에는 세계랭킹 1위 고진영과 2위 박성현이 샷대결을 펼칩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