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성폭행 혐의’ 김준기 전 회장 공항서 체포…“혐의 인정 안 해”
입력 2019.10.23 (10:38)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자막뉴스] ‘성폭행 혐의’ 김준기 전 회장 공항서 체포…“혐의 인정 안 해”
동영상영역 끝
가사도우미를 성폭행하고 비서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받는 김준기 전 DB 그룹 회장이 오늘 새벽 귀국했습니다.

경찰은 미국 뉴욕에서 귀국한 김 전 회장을 공항에서 곧바로 체포했습니다.

김 전 회장은 취재진에게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준기/전 DB 그룹 회장 : "사회에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서 정말 죄송스럽고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조사 과정에서 진실을 밝히겠습니다."]

그러면서도, 혐의는 완강히 부인했습니다.

[김준기/전 DB 그룹 회장 : "(혐의를) 인정하지 않습니다. (두 가지 혐의 전부 다 인정하지 않는 건가요?) 네. 네."]

앞서 지난해 1월 김 전 회장의 별장에서 일한 가사 도우미가 김 전 회장에게 성폭행과 성추행을 당했다며 고소했습니다.

당시 김 전 회장은 2017년 자신의 비서가 성추행을 당했다며 고소한 이후 회장직에서 물러나 그해 7월 미국으로 출국한 상태였습니다.

김 전 회장이 질병 치료를 이유로 입국하지 않자 경찰은 지난해 5월 기소중지 의견으로 검찰에 넘겼습니다.

하지만 가사 도우미의 성폭행 혐의가 언론에 보도되자 지난 7월 법무부에 범죄인 인도 청구를 요청해 김 전 회장을 강제 소환한 겁니다.

경찰의 국제공조와 여권 무효, 비자 만료 등의 압박에 못 이긴 김 전 회장 측이 귀국 의사를 먼저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김 전 회장의 해외 도피로 중단됐던 수사를 다시 진행하고, 구속영장 신청도 검토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 [자막뉴스] ‘성폭행 혐의’ 김준기 전 회장 공항서 체포…“혐의 인정 안 해”
    • 입력 2019.10.23 (10:38)
    자막뉴스
[자막뉴스] ‘성폭행 혐의’ 김준기 전 회장 공항서 체포…“혐의 인정 안 해”
가사도우미를 성폭행하고 비서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받는 김준기 전 DB 그룹 회장이 오늘 새벽 귀국했습니다.

경찰은 미국 뉴욕에서 귀국한 김 전 회장을 공항에서 곧바로 체포했습니다.

김 전 회장은 취재진에게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준기/전 DB 그룹 회장 : "사회에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서 정말 죄송스럽고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조사 과정에서 진실을 밝히겠습니다."]

그러면서도, 혐의는 완강히 부인했습니다.

[김준기/전 DB 그룹 회장 : "(혐의를) 인정하지 않습니다. (두 가지 혐의 전부 다 인정하지 않는 건가요?) 네. 네."]

앞서 지난해 1월 김 전 회장의 별장에서 일한 가사 도우미가 김 전 회장에게 성폭행과 성추행을 당했다며 고소했습니다.

당시 김 전 회장은 2017년 자신의 비서가 성추행을 당했다며 고소한 이후 회장직에서 물러나 그해 7월 미국으로 출국한 상태였습니다.

김 전 회장이 질병 치료를 이유로 입국하지 않자 경찰은 지난해 5월 기소중지 의견으로 검찰에 넘겼습니다.

하지만 가사 도우미의 성폭행 혐의가 언론에 보도되자 지난 7월 법무부에 범죄인 인도 청구를 요청해 김 전 회장을 강제 소환한 겁니다.

경찰의 국제공조와 여권 무효, 비자 만료 등의 압박에 못 이긴 김 전 회장 측이 귀국 의사를 먼저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김 전 회장의 해외 도피로 중단됐던 수사를 다시 진행하고, 구속영장 신청도 검토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