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나리타→인천행’ 이스타항공, 기체 결함으로 회항…승객 130명 불편
입력 2019.12.03 (03:34) 수정 2019.12.03 (04:09) 사회
‘나리타→인천행’ 이스타항공, 기체 결함으로 회항…승객 130명 불편
어제(2일) 오후 7시쯤 일본 도쿄 나리타공항에서 인천공항으로 출발한 이스타항공 ZE604편 여객기가 이륙 1시간 30여 분만에 기체 결함으로 회항해 승객 130여 명이 불편을 겪었습니다.

이스타항공 측은 "기체 결함의 원인이 된 부품을 수리한 뒤 재운행하려고 했지만, 부품 수급이 어려워 결국 결항됐다"고 밝혔습니다.

도쿄 나리타공항에 발이 묶인 승객들에겐 공항 주변의 호텔이 제공됐습니다.

이스타항공 측은 부품 수리를 완료한 뒤, 오늘(3일) 오전 항공편을 다시 편성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시청자 이가은씨 제공]
  • ‘나리타→인천행’ 이스타항공, 기체 결함으로 회항…승객 130명 불편
    • 입력 2019.12.03 (03:34)
    • 수정 2019.12.03 (04:09)
    사회
‘나리타→인천행’ 이스타항공, 기체 결함으로 회항…승객 130명 불편
어제(2일) 오후 7시쯤 일본 도쿄 나리타공항에서 인천공항으로 출발한 이스타항공 ZE604편 여객기가 이륙 1시간 30여 분만에 기체 결함으로 회항해 승객 130여 명이 불편을 겪었습니다.

이스타항공 측은 "기체 결함의 원인이 된 부품을 수리한 뒤 재운행하려고 했지만, 부품 수급이 어려워 결국 결항됐다"고 밝혔습니다.

도쿄 나리타공항에 발이 묶인 승객들에겐 공항 주변의 호텔이 제공됐습니다.

이스타항공 측은 부품 수리를 완료한 뒤, 오늘(3일) 오전 항공편을 다시 편성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시청자 이가은씨 제공]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