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 연휴 귀경길 혼잡…새벽 2~3시쯤 완전 해소될 듯
입력 2020.01.26 (05:34) 수정 2020.01.26 (19:01) 사회
설 연휴 귀경길 혼잡…새벽 2~3시쯤 완전 해소될 듯
설 연휴 수도권으로 돌아오는 차량들로 고속도로가 혼잡합니다. 귀경길 정체는 밤 9시쯤부터 풀릴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오늘(26일) 오후 5시쯤 고속도로 정체가 가장 심했다가 지금은 점차 정체 구간이 줄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 방면 경부고속도로는 북천안~안성분기점 구간, 서해안고속도로 당진~서해대교 구간이 가장 정체가 심합니다.

저녁 7시 출발해 서울에 도착하는 데까지는 요금소 기준으로 부산에서 5시간 10분, 광주에선 4시간 20분, 강릉에선 4시간 20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귀경길 정체는 내일(27일) 새벽 2~3시쯤이면 완전히 해소될 것으로 도로공사는 예측했습니다.

도로공사는 또 "설 연휴 마지막인 내일은 평소 일요일 수준의 교통량을 보일 것"이라며 "귀경길의 경우, 내일 오전에 출발하는 게 좋다"고 설명했습니다.

고속도로 통행료는 오늘 자정까지 무료지만, 대체휴일인 내일은 통행료를 내야 합니다.

경부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에서 운영하는 버스 전용 차로는 모레(28일) 새벽 1시까지 확대 운영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설 연휴 귀경길 혼잡…새벽 2~3시쯤 완전 해소될 듯
    • 입력 2020.01.26 (05:34)
    • 수정 2020.01.26 (19:01)
    사회
설 연휴 귀경길 혼잡…새벽 2~3시쯤 완전 해소될 듯
설 연휴 수도권으로 돌아오는 차량들로 고속도로가 혼잡합니다. 귀경길 정체는 밤 9시쯤부터 풀릴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오늘(26일) 오후 5시쯤 고속도로 정체가 가장 심했다가 지금은 점차 정체 구간이 줄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 방면 경부고속도로는 북천안~안성분기점 구간, 서해안고속도로 당진~서해대교 구간이 가장 정체가 심합니다.

저녁 7시 출발해 서울에 도착하는 데까지는 요금소 기준으로 부산에서 5시간 10분, 광주에선 4시간 20분, 강릉에선 4시간 20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귀경길 정체는 내일(27일) 새벽 2~3시쯤이면 완전히 해소될 것으로 도로공사는 예측했습니다.

도로공사는 또 "설 연휴 마지막인 내일은 평소 일요일 수준의 교통량을 보일 것"이라며 "귀경길의 경우, 내일 오전에 출발하는 게 좋다"고 설명했습니다.

고속도로 통행료는 오늘 자정까지 무료지만, 대체휴일인 내일은 통행료를 내야 합니다.

경부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에서 운영하는 버스 전용 차로는 모레(28일) 새벽 1시까지 확대 운영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관련법령에 따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기간(4.2~4.15) 동안 KBS사이트에서 로그인한 사용자도 댓글 입력시 댓글서비스 '라이브리'에 다시 로그인하셔야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변경되었습니다.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