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확산 우려
‘통제 불능’ 日 크루즈 99명 또 확진…美 승객 300명 ‘첫 탈출’
입력 2020.02.17 (21:22) 수정 2020.02.18 (08:5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통제 불능’ 日 크루즈 99명 또 확진…美 승객 300명 ‘첫 탈출’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일본 크루즈선에선 오늘(17일) 일본 도착 이후 최대 규모인 99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오늘(17일) 새벽엔 미국인 승선객 약 300명이 크루즈선을 탈출한 가운데, 안팎에서는 일본 정부의 대응을 강하게 비판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먼저 도쿄 황현택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크루즈선을 떠나기 전 마지막 짐 정리를 하는 미국인 부부.

[미국인 승객 부부 : "드디어 이 끔찍한 여행에서 돌아갈 준비가 됐습니다."]

배에서 내려 전세기로 옮겨탄 뒤에야 가슴을 쓸어내립니다.

[미국인 승객 부부 : "우리는 지쳤지만 마침내 비행기에 탔고 기분은 좋습니다."]

미국인 승객 약 300명을 태운 전세기가 도쿄 하네다공항을 떠났습니다.

그러나 이걸로 끝이 아닙니다.

[승객 : "도착하고 또 14일 격리되는게 맞나요? (네.) 정말 마음에 들지 않네요."]

캐나다와 홍콩 승객 등도 본격적인 하선 준비에 들어갔습니다.

[선내 방송/오늘 오전 : "캐나다 승객들은 확실하게 전세기로 캐나다에 돌아갈지 말지를 답변해 주십시오."]

일부 승객이 떠나자 남은 사람들의 불안감은 더 커졌습니다.

오늘(17일) 하루 크루즈선에선 99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일본 도착 이후 최대 규모로, 감염자는 454명이 됐습니다.

한국인 승선자 중 감염자는 없었습니다.

하지만 정보 수집을 맡았던 후생노동성 직원이 새로 감염됐는데, 일본 정부 내 확진자만 벌써 세 명째입니다.

공포에 질린 승객들은 "반드시 19일에 배에서 내려 달라"는 요청서를 일본 정부에 보냈습니다.

"크루즈선은 통제 불능 상태다", "감염 확대 책임을 규명해 국민에게 밝히라"고 촉구했습니다.

미국의 한 교수도 "전염병이 있는 사람에게 14세기식 윤리와 접근법으로 대응했다"며 일본 정부를 맹비난했습니다.

보수 성향 요미우리신문 조사에서 아베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에 52%가 미흡하다고 답하는 등 일본 국내 여론마저 악화하고 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황현택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통제 불능’ 日 크루즈 99명 또 확진…美 승객 300명 ‘첫 탈출’
    • 입력 2020.02.17 (21:22)
    • 수정 2020.02.18 (08:52)
    뉴스 9
‘통제 불능’ 日 크루즈 99명 또 확진…美 승객 300명 ‘첫 탈출’
[앵커]

일본 크루즈선에선 오늘(17일) 일본 도착 이후 최대 규모인 99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오늘(17일) 새벽엔 미국인 승선객 약 300명이 크루즈선을 탈출한 가운데, 안팎에서는 일본 정부의 대응을 강하게 비판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먼저 도쿄 황현택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크루즈선을 떠나기 전 마지막 짐 정리를 하는 미국인 부부.

[미국인 승객 부부 : "드디어 이 끔찍한 여행에서 돌아갈 준비가 됐습니다."]

배에서 내려 전세기로 옮겨탄 뒤에야 가슴을 쓸어내립니다.

[미국인 승객 부부 : "우리는 지쳤지만 마침내 비행기에 탔고 기분은 좋습니다."]

미국인 승객 약 300명을 태운 전세기가 도쿄 하네다공항을 떠났습니다.

그러나 이걸로 끝이 아닙니다.

[승객 : "도착하고 또 14일 격리되는게 맞나요? (네.) 정말 마음에 들지 않네요."]

캐나다와 홍콩 승객 등도 본격적인 하선 준비에 들어갔습니다.

[선내 방송/오늘 오전 : "캐나다 승객들은 확실하게 전세기로 캐나다에 돌아갈지 말지를 답변해 주십시오."]

일부 승객이 떠나자 남은 사람들의 불안감은 더 커졌습니다.

오늘(17일) 하루 크루즈선에선 99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일본 도착 이후 최대 규모로, 감염자는 454명이 됐습니다.

한국인 승선자 중 감염자는 없었습니다.

하지만 정보 수집을 맡았던 후생노동성 직원이 새로 감염됐는데, 일본 정부 내 확진자만 벌써 세 명째입니다.

공포에 질린 승객들은 "반드시 19일에 배에서 내려 달라"는 요청서를 일본 정부에 보냈습니다.

"크루즈선은 통제 불능 상태다", "감염 확대 책임을 규명해 국민에게 밝히라"고 촉구했습니다.

미국의 한 교수도 "전염병이 있는 사람에게 14세기식 윤리와 접근법으로 대응했다"며 일본 정부를 맹비난했습니다.

보수 성향 요미우리신문 조사에서 아베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에 52%가 미흡하다고 답하는 등 일본 국내 여론마저 악화하고 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황현택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관련법령에 따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기간(4.2~4.15) 동안 KBS사이트에서 로그인한 사용자도 댓글 입력시 댓글서비스 '라이브리'에 다시 로그인하셔야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변경되었습니다.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