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 차기 한국형 호위함 ‘천안함’ 명명 검토
입력 2020.03.26 (11:25) 수정 2020.03.26 (11:26) 정치
군, 차기 한국형 호위함 ‘천안함’ 명명 검토
군 당국이 앞으로 도입할 신형 호위함에 '천안함'이라는 명칭을 붙이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은 오늘(26일) 정례브리핑에서 "군은 차기 한국형 호위함 1척을 천안함으로 명명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해군은 2018년 말 대우조선해양과 2,800t급 신형 호위함 5·6번함 건조 계약을 체결했고, 울산급 배치(Batch)-Ⅲ 사업으로 3,500t급 신형 호위함 건조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함명은 해군이 함명제정위원회를 열어 진수식을 몇 달 앞두고 결정합니다.

해군 관계자는 과거에는 대형 호위함에 광역 지방자치단체 명칭을, 초계함에는 중소도시의 명칭을 각각 붙였지만, 최근 호위함이 초계함을 대체하면서 호위함에 광역시도와 중소 도시 이름을 모두 붙이고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군, 차기 한국형 호위함 ‘천안함’ 명명 검토
    • 입력 2020.03.26 (11:25)
    • 수정 2020.03.26 (11:26)
    정치
군, 차기 한국형 호위함 ‘천안함’ 명명 검토
군 당국이 앞으로 도입할 신형 호위함에 '천안함'이라는 명칭을 붙이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은 오늘(26일) 정례브리핑에서 "군은 차기 한국형 호위함 1척을 천안함으로 명명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해군은 2018년 말 대우조선해양과 2,800t급 신형 호위함 5·6번함 건조 계약을 체결했고, 울산급 배치(Batch)-Ⅲ 사업으로 3,500t급 신형 호위함 건조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함명은 해군이 함명제정위원회를 열어 진수식을 몇 달 앞두고 결정합니다.

해군 관계자는 과거에는 대형 호위함에 광역 지방자치단체 명칭을, 초계함에는 중소도시의 명칭을 각각 붙였지만, 최근 호위함이 초계함을 대체하면서 호위함에 광역시도와 중소 도시 이름을 모두 붙이고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관련법령에 따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기간(4.2~4.15) 동안 KBS사이트에서 로그인한 사용자도 댓글 입력시 댓글서비스 '라이브리'에 다시 로그인하셔야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변경되었습니다.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