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UAE총리 “UAE, 아랍권 첫 원전 시운전 시작”
입력 2020.08.01 (18:37) 수정 2020.08.01 (18:38) 국제
UAE총리 “UAE, 아랍권 첫 원전 시운전 시작”
셰이크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아랍에미리트(UAE) 총리, 부통령 겸 두바이 지도자는 1일 아부다비 바라카 원자력 발전소 1호기를 가동하기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셰이크 무함마드 총리는 자신의 트위터에서 "오늘 아랍권의 첫 평화적 원자력 발전소를 성공적으로 가동하기 시작했다. 원전 1호기에 핵연료를 모두 장전해 종합적 시운전을 하고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목표는 원전 4기를 모두 가동해 UAE가 필요한 전력의 25%를 안전하고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일이다. 우리는 핵분열에 성공했고, 은하계를 탐사하길 원한다. 아랍이 과학의 길로 재진입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보낸다"라고 말했습니다.

바라카 원전사업은 한국형 차세대 원전 APR1400 4기(총발전용량 5천60㎿)를 UAE 수도 아부다비에서 서쪽으로 270㎞ 떨어진 바라카 지역에 건설하는 프로젝트입니다. 한국전력 컨소시엄은 2009년 12월 이 사업을 수주해 2012년 7월 착공했습니다.

애초 2017년 상반기 안으로 1호기를 시험 운전할 계획이었지만 UAE 정부 측에서 안전, 자국민 고급 운용 인력 양성 등을 이유로 운전 시기를 수차례 연기했습니다. 상업 가동은 이르면 올해 안으로 시작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UAE총리 “UAE, 아랍권 첫 원전 시운전 시작”
    • 입력 2020.08.01 (18:37)
    • 수정 2020.08.01 (18:38)
    국제
UAE총리 “UAE, 아랍권 첫 원전 시운전 시작”
셰이크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아랍에미리트(UAE) 총리, 부통령 겸 두바이 지도자는 1일 아부다비 바라카 원자력 발전소 1호기를 가동하기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셰이크 무함마드 총리는 자신의 트위터에서 "오늘 아랍권의 첫 평화적 원자력 발전소를 성공적으로 가동하기 시작했다. 원전 1호기에 핵연료를 모두 장전해 종합적 시운전을 하고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목표는 원전 4기를 모두 가동해 UAE가 필요한 전력의 25%를 안전하고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일이다. 우리는 핵분열에 성공했고, 은하계를 탐사하길 원한다. 아랍이 과학의 길로 재진입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보낸다"라고 말했습니다.

바라카 원전사업은 한국형 차세대 원전 APR1400 4기(총발전용량 5천60㎿)를 UAE 수도 아부다비에서 서쪽으로 270㎞ 떨어진 바라카 지역에 건설하는 프로젝트입니다. 한국전력 컨소시엄은 2009년 12월 이 사업을 수주해 2012년 7월 착공했습니다.

애초 2017년 상반기 안으로 1호기를 시험 운전할 계획이었지만 UAE 정부 측에서 안전, 자국민 고급 운용 인력 양성 등을 이유로 운전 시기를 수차례 연기했습니다. 상업 가동은 이르면 올해 안으로 시작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