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 국내발생 17명…고양 반석교회發 확산세
입력 2020.08.10 (10:12) 수정 2020.08.10 (11:48) 사회
코로나19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 만에 다시 20명 대로 떨어진 가운데,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10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국내 신규 확진자 수는 28명으로 누적 확진자는 14,626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신규 확진자 28명 가운데 국내 발생은 17명, 해외 유입은 11명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내 발생 17명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이 11명, 경기가 5명, 부산이 1명입니다.

이처럼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의 대부분이 수도권에서 발생한 것은 경기도 고양의 반석교회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고, 지역 사회로 'N차 전파'가 일어난 영향으로 분석됩니다.

특히 서울 남대문 시장 '케네디 상가'에서도 집단 감염이 발생했는데, 첫 확진자가 반석 교회 교인으로 확인돼 방역당국은 이번 집단 감염이 반석교회에서 시작됐을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보고 역학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해외 유입 11명 가운데 6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에서 발견됐고 나머지 5명은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확진자의 국적은 외국인이 6명, 내국인이 5명입니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16명으로 총 13,658명이 격리해제 돼 현재 663명이 격리 중입니다. 위·중증 환자는 16명이고 사망자는 없어 누적 사망자는 305명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코로나19 국내발생 17명…고양 반석교회發 확산세
    • 입력 2020-08-10 10:12:09
    • 수정2020-08-10 11:48:58
    사회
코로나19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 만에 다시 20명 대로 떨어진 가운데,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10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국내 신규 확진자 수는 28명으로 누적 확진자는 14,626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신규 확진자 28명 가운데 국내 발생은 17명, 해외 유입은 11명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내 발생 17명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이 11명, 경기가 5명, 부산이 1명입니다.

이처럼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의 대부분이 수도권에서 발생한 것은 경기도 고양의 반석교회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고, 지역 사회로 'N차 전파'가 일어난 영향으로 분석됩니다.

특히 서울 남대문 시장 '케네디 상가'에서도 집단 감염이 발생했는데, 첫 확진자가 반석 교회 교인으로 확인돼 방역당국은 이번 집단 감염이 반석교회에서 시작됐을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보고 역학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해외 유입 11명 가운데 6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에서 발견됐고 나머지 5명은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확진자의 국적은 외국인이 6명, 내국인이 5명입니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16명으로 총 13,658명이 격리해제 돼 현재 663명이 격리 중입니다. 위·중증 환자는 16명이고 사망자는 없어 누적 사망자는 305명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