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토끼굴 무작정 통제로 성남 도로 교통난
입력 2003.09.03 (21:00) 수정 2018.08.29 (15: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토끼굴 무작정 통제로 성남 도로 교통난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경기도 성남시와 용인시가 차량통행을 둘러싸고 충돌을 빚었습니다.
오늘은 갑자기 우회도로를 화물차로 봉쇄하고 이를 크레인으로 드러내는 벌어져 이 일대 교통이 5시간 동안이나 꽉 막혔습니다.
박중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도로 한가운데를 대형 화물차로 봉쇄했습니다.
뒤따르던 차량들이 더 이상 통행을 못 해 순식간에 도로전체가 주차장이 됐습니다.
⊙정동수(성남시 양지동): 엄청 불편하죠.
이건 없어지면 안 되죠.
⊙기자: 봉쇄된 도로는 용인주민들이 서울로 가는 우회로입니다.
성남시는 오늘 낮 12시쯤 이른바 토끼굴로 불리는 이 우회도로 한가운데를 8톤 트럭을 동원해 막았습니다.
이달 들어 근처 지방도에서 시행된 버스중앙전용차제로 지방도로의 체증이 심해지자 이 우회도로로 승용차들이 몰려 분당지역 주민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는 게 폐쇄 이유입니다.
⊙성남시 관계자: 토끼굴 이용 차량 때문에 한 차선에 완전히 정체현상이 일어난다 해서 막으려고 했던 거죠.
⊙기자: 이에 대해 용인시는 일방적으로 도로를 폐쇄하는 것은 전형적인 지역 이기주의라며 크레인을 동원해 화물차를 끌어냈습니다.
⊙윤정원(용인시 수지출장소 교통행정계장): 일방적으로 막는다는 것은 우리 시 주민뿐만이 아니라 성남시 주민들에게도 상당한 불편을 초래하는 겁니다.
⊙기자: 아무런 예고도 없는 도로 폐쇄로 운전자들이 5시간 동안 큰 고통을 겪었습니다.
KBS뉴스 박중석입니다.
  • 토끼굴 무작정 통제로 성남 도로 교통난
    • 입력 2003.09.03 (21:00)
    • 수정 2018.08.29 (15:00)
    뉴스 9
토끼굴 무작정 통제로 성남 도로 교통난
⊙앵커: 경기도 성남시와 용인시가 차량통행을 둘러싸고 충돌을 빚었습니다.
오늘은 갑자기 우회도로를 화물차로 봉쇄하고 이를 크레인으로 드러내는 벌어져 이 일대 교통이 5시간 동안이나 꽉 막혔습니다.
박중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도로 한가운데를 대형 화물차로 봉쇄했습니다.
뒤따르던 차량들이 더 이상 통행을 못 해 순식간에 도로전체가 주차장이 됐습니다.
⊙정동수(성남시 양지동): 엄청 불편하죠.
이건 없어지면 안 되죠.
⊙기자: 봉쇄된 도로는 용인주민들이 서울로 가는 우회로입니다.
성남시는 오늘 낮 12시쯤 이른바 토끼굴로 불리는 이 우회도로 한가운데를 8톤 트럭을 동원해 막았습니다.
이달 들어 근처 지방도에서 시행된 버스중앙전용차제로 지방도로의 체증이 심해지자 이 우회도로로 승용차들이 몰려 분당지역 주민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는 게 폐쇄 이유입니다.
⊙성남시 관계자: 토끼굴 이용 차량 때문에 한 차선에 완전히 정체현상이 일어난다 해서 막으려고 했던 거죠.
⊙기자: 이에 대해 용인시는 일방적으로 도로를 폐쇄하는 것은 전형적인 지역 이기주의라며 크레인을 동원해 화물차를 끌어냈습니다.
⊙윤정원(용인시 수지출장소 교통행정계장): 일방적으로 막는다는 것은 우리 시 주민뿐만이 아니라 성남시 주민들에게도 상당한 불편을 초래하는 겁니다.
⊙기자: 아무런 예고도 없는 도로 폐쇄로 운전자들이 5시간 동안 큰 고통을 겪었습니다.
KBS뉴스 박중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