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팩트체크
YTN 외주 PD 코로나19 확진…사옥 일부 폐쇄하고 방역
입력 2020.09.16 (10:37) 수정 2020.09.16 (13:49) 사회
YTN의 외주제작사PD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서울 마포구 YTN 본사 사옥 일부가 폐쇄됐습니다.

YTN은 지난 11일 상암 사옥 6층 사이언스TV국을 방문한 외주PD가 어제(1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사옥 6층을 폐쇄하고 6층 근무자는 모두 오늘(16일) 자택에 대기하라고 긴급 공지했습니다.

또, 6층 근무자와 접촉한 직원들에 대해서도 부서장 등에게 신고하고 층간 이동을 자제하도록 했습니다.

YTN은 직원 가운데 의심증상자는 없고 방송도 당장 차질은 없다며 추후 조치는 방역 당국과 논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YTN 외주 PD 코로나19 확진…사옥 일부 폐쇄하고 방역
    • 입력 2020-09-16 10:37:27
    • 수정2020-09-16 13:49:23
    사회
YTN의 외주제작사PD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서울 마포구 YTN 본사 사옥 일부가 폐쇄됐습니다.

YTN은 지난 11일 상암 사옥 6층 사이언스TV국을 방문한 외주PD가 어제(1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사옥 6층을 폐쇄하고 6층 근무자는 모두 오늘(16일) 자택에 대기하라고 긴급 공지했습니다.

또, 6층 근무자와 접촉한 직원들에 대해서도 부서장 등에게 신고하고 층간 이동을 자제하도록 했습니다.

YTN은 직원 가운데 의심증상자는 없고 방송도 당장 차질은 없다며 추후 조치는 방역 당국과 논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