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미국 대선
트럼프의 재뿌리기?…“바이든 취임식때 대선 재출마 행사 검토”
입력 2020.11.30 (06:59) 수정 2020.11.30 (07:07)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내년 1월 20일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취임식 무렵에 2024년 대선 재출마와 관련한 행사 개최를 검토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미국 매체 데일리비스트는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측근들과 4년 후 재출마 가능성을 놓고 구체적인 대화를 나눴다고 3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이 대화는 특히 향후 4년간 공화당이 자신을 계속 지지할 수 있도록 자신의 선언 시점을 어떻게 최적화할 수 있을지에 초점이 맞춰져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데일리비스트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결과를 뒤집기 위한 소송전에 실패할 경우 바이든 당선인의 취임식 주간에 2024년과 관련된 행사를 하는 아이디어까지 제시했는데, 이 행사는 취임식 당일이 될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언론 매체들이 자신은 시청률에 도움이 되는 반면 바이든 당선인은 지루하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기 때문에 자신의 주목도가 유지될 것이라고 자랑해온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트럼프의 재뿌리기?…“바이든 취임식때 대선 재출마 행사 검토”
    • 입력 2020-11-30 06:59:02
    • 수정2020-11-30 07:07:24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내년 1월 20일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취임식 무렵에 2024년 대선 재출마와 관련한 행사 개최를 검토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미국 매체 데일리비스트는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측근들과 4년 후 재출마 가능성을 놓고 구체적인 대화를 나눴다고 3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이 대화는 특히 향후 4년간 공화당이 자신을 계속 지지할 수 있도록 자신의 선언 시점을 어떻게 최적화할 수 있을지에 초점이 맞춰져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데일리비스트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결과를 뒤집기 위한 소송전에 실패할 경우 바이든 당선인의 취임식 주간에 2024년과 관련된 행사를 하는 아이디어까지 제시했는데, 이 행사는 취임식 당일이 될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언론 매체들이 자신은 시청률에 도움이 되는 반면 바이든 당선인은 지루하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기 때문에 자신의 주목도가 유지될 것이라고 자랑해온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