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러시아 바르나울, 8개월 된 호랑이의 특이한 울음소리
입력 2021.02.24 (10:54) 수정 2021.02.24 (11:00)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호랑이는 고양잇과에 속하는 맹수죠, 그런데 이 호랑이는 정말 맹수 체면도 못 차릴 정돕니다.

고양이 울음소리로 노래하는 호랑이가 있는데요.

러시아로 함께 가 보시죠.

[리포트]

웃음소리 같기도 한 호랑이의 울음소리, 높은 음역대의 노랫소리 같기도 합니다.

보통 호랑이가 낼 법한 우렁찬 포효와는 딴판이고, 가늘고 앙칼진 게 고양이 울음소리에 가깝습니다.

러시아 동물원에서 지난해 6월 태어난 4마리 호랑이 형제 가운데 '셰르한'의 장기인데요.

색다른 울음소리는 어미의 관심을 끌기 위한 행동이라고 합니다.
  • [지구촌 Talk] 러시아 바르나울, 8개월 된 호랑이의 특이한 울음소리
    • 입력 2021-02-24 10:54:08
    • 수정2021-02-24 11:00:50
    지구촌뉴스
[앵커]

호랑이는 고양잇과에 속하는 맹수죠, 그런데 이 호랑이는 정말 맹수 체면도 못 차릴 정돕니다.

고양이 울음소리로 노래하는 호랑이가 있는데요.

러시아로 함께 가 보시죠.

[리포트]

웃음소리 같기도 한 호랑이의 울음소리, 높은 음역대의 노랫소리 같기도 합니다.

보통 호랑이가 낼 법한 우렁찬 포효와는 딴판이고, 가늘고 앙칼진 게 고양이 울음소리에 가깝습니다.

러시아 동물원에서 지난해 6월 태어난 4마리 호랑이 형제 가운데 '셰르한'의 장기인데요.

색다른 울음소리는 어미의 관심을 끌기 위한 행동이라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