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19 국제해양방위산업전 부산서 개막…“11개국 160개 업체 참가”
입력 2019.10.22 (10:11) 수정 2019.10.22 (10:24) 정치
2019 국제해양방위산업전 부산서 개막…“11개국 160개 업체 참가”
세계 주요 해양방위산업 업체가 참여하는 2019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이 오늘(22일)부터 나흘 동안 부산 벡스코 등지에서 진행됩니다.

이번 국제해양방위산업전에는 11개국 160개 해양방위산업 업체가 참가해 최첨단 함정 무기체계와 세계 각국의 함정·해양방위 시스템, 방위산업 관련 제품·기술 등을 전시합니다.

또 외국군 방문 규모로는 역대 최대인 26개국 80명의 외국군 대표단과 국방전문가들이 이번 국제해양방위산업전을 찾을 예정입니다.

해군은 "이번 국제해양방위산업전에서는 우리 해양방위산업업체와 외국군 대표단의 만남으로 실질적인 비즈니스가 논의될 것"이라며 "올해는 180여 회의 상담으로 3억 달러의 방산 수출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전시회 기간 동안 해군작전사령부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국내 조선소에서 건조한 최영함(DDH-Ⅱ)과 소양함(AOE-Ⅱ), 정지함(SS-Ⅱ), 호주 해군 구축함 호바트(Hobart, DDG)함 등을 공개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2019 국제해양방위산업전 부산서 개막…“11개국 160개 업체 참가”
    • 입력 2019.10.22 (10:11)
    • 수정 2019.10.22 (10:24)
    정치
2019 국제해양방위산업전 부산서 개막…“11개국 160개 업체 참가”
세계 주요 해양방위산업 업체가 참여하는 2019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이 오늘(22일)부터 나흘 동안 부산 벡스코 등지에서 진행됩니다.

이번 국제해양방위산업전에는 11개국 160개 해양방위산업 업체가 참가해 최첨단 함정 무기체계와 세계 각국의 함정·해양방위 시스템, 방위산업 관련 제품·기술 등을 전시합니다.

또 외국군 방문 규모로는 역대 최대인 26개국 80명의 외국군 대표단과 국방전문가들이 이번 국제해양방위산업전을 찾을 예정입니다.

해군은 "이번 국제해양방위산업전에서는 우리 해양방위산업업체와 외국군 대표단의 만남으로 실질적인 비즈니스가 논의될 것"이라며 "올해는 180여 회의 상담으로 3억 달러의 방산 수출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전시회 기간 동안 해군작전사령부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국내 조선소에서 건조한 최영함(DDH-Ⅱ)과 소양함(AOE-Ⅱ), 정지함(SS-Ⅱ), 호주 해군 구축함 호바트(Hobart, DDG)함 등을 공개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