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경두, 오는 19일 사우디 공식 방문…“국방협력 방안 논의”
입력 2019.11.15 (11:49) 수정 2019.11.15 (11:53) 정치
정경두, 오는 19일 사우디 공식 방문…“국방협력 방안 논의”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사우디아라비아를 공식 방문해 양국 간 국방협력 발전 방안을 논의합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오늘(15일) "이번 정 장관의 방문은 지난 6월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의 방한에 따른 후속 조치의 일환"이라며 "사우디아라비아가 정 장관을 공식 초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정 장관은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해서 국방장관을 겸하고 있는 사우디 왕세자를 예방하는 등 공식 일정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안보·군사 분야의 고위 인사들과 양국 간 국방협력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정 장관은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되는 제6차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ADMM-Plus)에 참가한 뒤 곧바로 사우디로 출국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정경두, 오는 19일 사우디 공식 방문…“국방협력 방안 논의”
    • 입력 2019.11.15 (11:49)
    • 수정 2019.11.15 (11:53)
    정치
정경두, 오는 19일 사우디 공식 방문…“국방협력 방안 논의”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사우디아라비아를 공식 방문해 양국 간 국방협력 발전 방안을 논의합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오늘(15일) "이번 정 장관의 방문은 지난 6월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의 방한에 따른 후속 조치의 일환"이라며 "사우디아라비아가 정 장관을 공식 초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정 장관은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해서 국방장관을 겸하고 있는 사우디 왕세자를 예방하는 등 공식 일정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안보·군사 분야의 고위 인사들과 양국 간 국방협력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정 장관은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되는 제6차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ADMM-Plus)에 참가한 뒤 곧바로 사우디로 출국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