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영상] 이인영 “남북·북미 대화 지속해야…창조적 접근 필요”
입력 2020.07.06 (12:57) 수정 2020.07.06 (13:03)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현장영상] 이인영 “남북·북미 대화 지속해야…창조적 접근 필요”
동영상영역 끝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는 북한이 오는 11월 미국 대통령선거 전 북미 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을 일축한 것에 어떤 경우에도 남북 간 대화, 북미 간 대화가 지속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후보자는 오늘(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남북회담본부로 첫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이 때로는 남북 간 대화를, 또 때로는 북미 간 대화를 경우에 따라 병행하기도 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선후로 접근해오기도 했다"며 "우리 입장에서는 어떤 경우에도 남북 간 대화, 북미 간 대화 이런 것들이 끊이지 않고 지속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이 후보자는 북한이 지속적으로 불만을 표했던 한미워킹그룹에 대해 "워킹그룹을 통해 할 수 있는 것과 스스로 판단해서 할 수 있는 일을 구분해야 한다는 게 평소 생각"이라며 국제사회 제재 문제는 "창조적 접근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장관 지명 후 처음으로 언론을 만난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의 첫 출근길 현장입니다.

[연관기사] 이인영 “평화 노둣돌, 시작은 남북관계 대화 복원”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487382
  • [현장영상] 이인영 “남북·북미 대화 지속해야…창조적 접근 필요”
    • 입력 2020.07.06 (12:57)
    • 수정 2020.07.06 (13:03)
    케이야
[현장영상] 이인영 “남북·북미 대화 지속해야…창조적 접근 필요”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는 북한이 오는 11월 미국 대통령선거 전 북미 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을 일축한 것에 어떤 경우에도 남북 간 대화, 북미 간 대화가 지속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후보자는 오늘(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남북회담본부로 첫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이 때로는 남북 간 대화를, 또 때로는 북미 간 대화를 경우에 따라 병행하기도 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선후로 접근해오기도 했다"며 "우리 입장에서는 어떤 경우에도 남북 간 대화, 북미 간 대화 이런 것들이 끊이지 않고 지속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이 후보자는 북한이 지속적으로 불만을 표했던 한미워킹그룹에 대해 "워킹그룹을 통해 할 수 있는 것과 스스로 판단해서 할 수 있는 일을 구분해야 한다는 게 평소 생각"이라며 국제사회 제재 문제는 "창조적 접근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장관 지명 후 처음으로 언론을 만난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의 첫 출근길 현장입니다.

[연관기사] 이인영 “평화 노둣돌, 시작은 남북관계 대화 복원”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487382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