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업 예고’ 철도노조 준법투쟁 시작…일부 열차 지연 출발
입력 2019.11.15 (12:07) 수정 2019.11.15 (22:05)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파업 예고’ 철도노조 준법투쟁 시작…일부 열차 지연 출발
동영상영역 끝
[앵커]

철도노조가 다음 주로 예정된 파업을 앞두고 오늘부터 준법투쟁에 들어갔습니다.

열차 출고 점검을 철저히 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는데, 이 영향으로 일부 열차 운행 출발이 지연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박진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는 20일 무기한 파업 돌입을 예고한 철도노조가 오전 9시부터 준법투쟁에 들어갔습니다.

이에 앞서 노조는 투쟁 세부지침을 각 지부에 전달했습니다

열차 출고점검을 철저히 시행하고, 승강문 열림 등에서 불량이 생기면 조치 후에 출발시키며, 불량 열차는 아예 출고를 거부한다는 내용입니다.

차량 기지부터 열차 출고가 늦어지면서 서울역과 용산역을 출발하는 일부 열차가 10에서 20분 정도 예정보다 늦게 운행되고 있습니다.

코레일은 일부 새마을호, 무궁화호 열차 운행에 차질이 예상된다며 이용 전 홈페이지 등을 통해 운행 상황을 확인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또 운행 지연으로 인한 환불 변경 수수료를 면제하고 비상대기 열차와 인력을 총동원해 운행 차질을 최소화하기로 했습니다.

앞서 국토교통부는 다음 주 노조의 무기한 파업에 대비해 열차 운행 차질을 최소화하기 위한 비상수송대책을 마련했습니다.

철도공사 직원과 군 인력 등 대체인력을 출퇴근 광역전철과 KTX에 집중 투입해 승객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입니다.

KBS 뉴스 박진영입니다.
  • ‘파업 예고’ 철도노조 준법투쟁 시작…일부 열차 지연 출발
    • 입력 2019.11.15 (12:07)
    • 수정 2019.11.15 (22:05)
    뉴스 12
‘파업 예고’ 철도노조 준법투쟁 시작…일부 열차 지연 출발
[앵커]

철도노조가 다음 주로 예정된 파업을 앞두고 오늘부터 준법투쟁에 들어갔습니다.

열차 출고 점검을 철저히 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는데, 이 영향으로 일부 열차 운행 출발이 지연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박진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는 20일 무기한 파업 돌입을 예고한 철도노조가 오전 9시부터 준법투쟁에 들어갔습니다.

이에 앞서 노조는 투쟁 세부지침을 각 지부에 전달했습니다

열차 출고점검을 철저히 시행하고, 승강문 열림 등에서 불량이 생기면 조치 후에 출발시키며, 불량 열차는 아예 출고를 거부한다는 내용입니다.

차량 기지부터 열차 출고가 늦어지면서 서울역과 용산역을 출발하는 일부 열차가 10에서 20분 정도 예정보다 늦게 운행되고 있습니다.

코레일은 일부 새마을호, 무궁화호 열차 운행에 차질이 예상된다며 이용 전 홈페이지 등을 통해 운행 상황을 확인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또 운행 지연으로 인한 환불 변경 수수료를 면제하고 비상대기 열차와 인력을 총동원해 운행 차질을 최소화하기로 했습니다.

앞서 국토교통부는 다음 주 노조의 무기한 파업에 대비해 열차 운행 차질을 최소화하기 위한 비상수송대책을 마련했습니다.

철도공사 직원과 군 인력 등 대체인력을 출퇴근 광역전철과 KTX에 집중 투입해 승객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입니다.

KBS 뉴스 박진영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