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스벤 크라머, SNS에 한국어로 “상패 맞아 다친 팬들께 사과”
청동 상패 어떻게 던졌길래 …크라머, 한글로 “팬들께 사과”
네덜란드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스벤 크라머가 21일 상패를 잘못 던져 한국인 관객 2명을 다치게 한 것...
[특파원리포트] 9세 소녀까지 강제불임수술…日 정부는 왜 사죄하지 않나?
9세 소녀까지 강제불임수술…日 정부는 왜 사죄하지 않나?
'단종법(斷種法)'은 나치 독일이 지난 1933년 만들어낸 법이다. '유전 질환 자손 방지를 위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북 문경 연습용 수류탄 공장서 폭발…직원 3명 화상
입력 2017.02.17 (23:44) | 수정 2017.02.18 (01:47) 인터넷 뉴스
어제(17) 오후 7시 43분쯤 경북 문경시 영순면의 군용 장비제조업체에서 폭음탄 2백 개가 폭발했다.

이 사고로 57살 강모 씨와 41살 양모 씨 등 직원 3명이 팔과 가슴, 얼굴 등에 1도에서 3도의 화상을 입고 대구의 화상전문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폭음탄을 쌓는 작업을 하던 중 폭발이 일어났다는 직원들의 진술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경북 문경 연습용 수류탄 공장서 폭발…직원 3명 화상
    • 입력 2017.02.17 (23:44)
    • 수정 2017.02.18 (01:47)
    인터넷 뉴스
어제(17) 오후 7시 43분쯤 경북 문경시 영순면의 군용 장비제조업체에서 폭음탄 2백 개가 폭발했다.

이 사고로 57살 강모 씨와 41살 양모 씨 등 직원 3명이 팔과 가슴, 얼굴 등에 1도에서 3도의 화상을 입고 대구의 화상전문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폭음탄을 쌓는 작업을 하던 중 폭발이 일어났다는 직원들의 진술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