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④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2003년 개봉했던 라는 영화에서 뇌물을 받고 강원도 오지로 쫓겨난 선생 김봉두(차승원)는 어떻게든...
전격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렸던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18일(현지시간) 전격...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북 문경 연습용 수류탄 공장서 폭발…직원 3명 화상
입력 2017.02.17 (23:44) | 수정 2017.02.18 (01:47) 인터넷 뉴스
어제(17) 오후 7시 43분쯤 경북 문경시 영순면의 군용 장비제조업체에서 폭음탄 2백 개가 폭발했다.

이 사고로 57살 강모 씨와 41살 양모 씨 등 직원 3명이 팔과 가슴, 얼굴 등에 1도에서 3도의 화상을 입고 대구의 화상전문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폭음탄을 쌓는 작업을 하던 중 폭발이 일어났다는 직원들의 진술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경북 문경 연습용 수류탄 공장서 폭발…직원 3명 화상
    • 입력 2017.02.17 (23:44)
    • 수정 2017.02.18 (01:47)
    인터넷 뉴스
어제(17) 오후 7시 43분쯤 경북 문경시 영순면의 군용 장비제조업체에서 폭음탄 2백 개가 폭발했다.

이 사고로 57살 강모 씨와 41살 양모 씨 등 직원 3명이 팔과 가슴, 얼굴 등에 1도에서 3도의 화상을 입고 대구의 화상전문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폭음탄을 쌓는 작업을 하던 중 폭발이 일어났다는 직원들의 진술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