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남동공단 마스크팩 공장 화재 재산피해 6억9천만 원
입력 2019.10.22 (10:07) 수정 2019.10.22 (10:12) 사회
인천 남동공단 마스크팩 공장 화재 재산피해 6억9천만 원
인천 남동공단 마스크팩 제조공장에서 21일 발생한 화재로 7억원에 육박하는 재산 피해가 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51분쯤 인천시 남동구 고잔동 남동공단 마스크팩 제조공장에서 난 큰 불로 6억9천900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난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 불로 샌드위치 패널 구조로 된 건물 2층 마스크팩 제조공장과 1층 자동차 부품공장이 전소했으며 인근 송풍기 공장으로도 불이 옮겨붙어 모두 1천870㎡가량이 불에 탔습니다.

공장 근로자 60여명은 긴급 대피해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인천 남동공단 마스크팩 공장 화재 재산피해 6억9천만 원
    • 입력 2019.10.22 (10:07)
    • 수정 2019.10.22 (10:12)
    사회
인천 남동공단 마스크팩 공장 화재 재산피해 6억9천만 원
인천 남동공단 마스크팩 제조공장에서 21일 발생한 화재로 7억원에 육박하는 재산 피해가 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51분쯤 인천시 남동구 고잔동 남동공단 마스크팩 제조공장에서 난 큰 불로 6억9천900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난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 불로 샌드위치 패널 구조로 된 건물 2층 마스크팩 제조공장과 1층 자동차 부품공장이 전소했으며 인근 송풍기 공장으로도 불이 옮겨붙어 모두 1천870㎡가량이 불에 탔습니다.

공장 근로자 60여명은 긴급 대피해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