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 워싱턴 단장 ‘애리조나, 류현진과 계약해야…’ 제안
입력 2019.12.07 (13:34) 수정 2019.12.07 (13:36) 연합뉴스
전 워싱턴 단장 ‘애리조나, 류현진과 계약해야…’ 제안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의 자유계약선수(FA) 류현진의 행선지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가 류현진을 영입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와 눈길을 끈다.

7일 애리조나스포츠에 따르면, 신시내티 레즈와 워싱턴 내셔널스 단장을 지냈던 짐 보우덴은 최근 '디 애슬레틱' 칼럼에서 "애리조나는 류현진과 3년 5천550만달러에 계약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보우덴은 애리조나가 선수 육성·영입 정책으로 리빌딩을 추진하면서도 팀 경쟁력을 유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류현진을 영입하면 내년 시즌에도 상위권에서 경쟁할 가능성을 키울 수 있다고 주장했다.

만약 애리조나가 내년 정규시즌에 상위권을 지키지 못하더라도, 류현진은 7월 트레이드 마감 시한 때 중요한 트레이드 카드가 될 것이라고 보우덴은 내다봤다.

애리조나는 루크 웨버, 잭 갤런, 로비 레이, 메릴 켈리, 마이크 리크로 내년도 선발 로테이션을 꾸려놓은 상태다. 알렉스 영, 존 듀플랜티어 등 유망주들도 대기하고 있다.

보우덴은 "애리조나는 로테이션에 더 확실한 정상급 투수를 보강할 수 있다. 또 류현진은 좌완인데, 현 로테이션에서 좌완 투수는 레이와 영뿐이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류현진의 나이를 고려해 3년 계약을 제시한다면서도 "애리조나는 지난해 트레이드로 잭 그레인키를 잃었다. 류현진을 영입하면 엘리트 선발투수를 보강하게 되는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올해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182⅔이닝 14승 5패, 평균자책점 2.32 등을 기록한 류현진은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미네소타 트윈스 등의 관심도 받고 있다고 현지 언론들이 전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전 워싱턴 단장 ‘애리조나, 류현진과 계약해야…’ 제안
    • 입력 2019.12.07 (13:34)
    • 수정 2019.12.07 (13:36)
    연합뉴스
전 워싱턴 단장 ‘애리조나, 류현진과 계약해야…’ 제안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의 자유계약선수(FA) 류현진의 행선지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가 류현진을 영입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와 눈길을 끈다.

7일 애리조나스포츠에 따르면, 신시내티 레즈와 워싱턴 내셔널스 단장을 지냈던 짐 보우덴은 최근 '디 애슬레틱' 칼럼에서 "애리조나는 류현진과 3년 5천550만달러에 계약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보우덴은 애리조나가 선수 육성·영입 정책으로 리빌딩을 추진하면서도 팀 경쟁력을 유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류현진을 영입하면 내년 시즌에도 상위권에서 경쟁할 가능성을 키울 수 있다고 주장했다.

만약 애리조나가 내년 정규시즌에 상위권을 지키지 못하더라도, 류현진은 7월 트레이드 마감 시한 때 중요한 트레이드 카드가 될 것이라고 보우덴은 내다봤다.

애리조나는 루크 웨버, 잭 갤런, 로비 레이, 메릴 켈리, 마이크 리크로 내년도 선발 로테이션을 꾸려놓은 상태다. 알렉스 영, 존 듀플랜티어 등 유망주들도 대기하고 있다.

보우덴은 "애리조나는 로테이션에 더 확실한 정상급 투수를 보강할 수 있다. 또 류현진은 좌완인데, 현 로테이션에서 좌완 투수는 레이와 영뿐이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류현진의 나이를 고려해 3년 계약을 제시한다면서도 "애리조나는 지난해 트레이드로 잭 그레인키를 잃었다. 류현진을 영입하면 엘리트 선발투수를 보강하게 되는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올해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182⅔이닝 14승 5패, 평균자책점 2.32 등을 기록한 류현진은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미네소타 트윈스 등의 관심도 받고 있다고 현지 언론들이 전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