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크랩] ‘향기’도 소음처럼 ‘공해’가 되는 시대
입력 2022.01.23 (11:01) 수정 2022.01.23 (11:03) 크랩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밀폐된 공간에서 누군가의 향수나 핸드크림 냄새에 머리가 아파본 적 있나요?
여러 생활제품에 포함된 인공 향 때문에 두통, 멀미도 모자라 호흡곤란을 겪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인공 향을 내는 화학물질에 중증 이상반응을 겪는 ‘다중화학물질 과민증’ 환자들입니다.
이런 환자들뿐만 아니라 알레르기, 천식 등을 겪는 사람들을 위해
해외에서는 ‘향 금지 구역’을 만들거나 ‘무향 정책’을 시행하기도 한다네요.


https://youtu.be/2454b5v7ax4
  • [크랩] ‘향기’도 소음처럼 ‘공해’가 되는 시대
    • 입력 2022-01-23 11:01:57
    • 수정2022-01-23 11:03:17
    크랩
밀폐된 공간에서 누군가의 향수나 핸드크림 냄새에 머리가 아파본 적 있나요?
여러 생활제품에 포함된 인공 향 때문에 두통, 멀미도 모자라 호흡곤란을 겪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인공 향을 내는 화학물질에 중증 이상반응을 겪는 ‘다중화학물질 과민증’ 환자들입니다.
이런 환자들뿐만 아니라 알레르기, 천식 등을 겪는 사람들을 위해
해외에서는 ‘향 금지 구역’을 만들거나 ‘무향 정책’을 시행하기도 한다네요.


https://youtu.be/2454b5v7ax4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